iPhone 13 mini 5

[~2022.09.30] 일상, 예술의 전당, 캠핑, 애플스토어 잠실, (Ricoh GR 3x, iPhone 13 mini)

서론 사용한 카메라는 Ricoh GR3x와 iPhone 13 mini 아이폰으로 촬영한 사진이 월등히 적기 때문에 별도로 기재해 두겠다. 보정은 없음. 본론 9월 1일 | 부천 아버지와 리모델링했다는 도서관 구경하러 나갔다 오는 길에 찍은 하늘. 9월 2일 | 남양주 코흘리개 때 자주 데려 왔었다던 '현' 다산 생태 공원 예쁘게 꾸며 놓기는 했는데 앵글에 이래 저래 걸리는 게 많아서 아쉬웠다. 9월 3일 | 숭실대학교 갑자기 빵돌이가 되겠다며 베이킹을 배우기 시작한 Whale... 바쁜 시간을 쪼개 스터디에 나오면서도 이렇게 그날의 간식을 날랐다. 맛도 괜찮던데 진짜로. 9월 7일 | 집 늦봄에 심었던 단풍나무 씨는 어느새 아래에 수피가 생기기 시작했다. 많이도 심었는데 아무도 모를 겨울을 나는 녀석은 ..

사진 2022.11.23

[~2022.07.30] 안드레아스 거스키, 녹사평, 브라이리퍼블릭, LIU, 일상 (Ricoh GR 3x, iPhone 13 mini)

서론 RICOH GR 3x / 포지티브 필름 iPhone 13 mini 보정은 별도 표시 본론 7월 3일 이태원 길을 잘못 들어 녹사평 - 이태원 구간의 뒷골목을 좀 걸었다. 반짝반짝한 밤의 서울도 물론 마음에 들지만, 이렇게 소박한 서울도 좋다. 이태원 | 브라이리퍼블릭 다른 곳의 미트파이는 어떤지 궁금해서 다시 찾아본 브라이리퍼블릭 미트파이 자체는 Earthy(사전적인 구수하다랑은 또 다르다.)한 향이 짙어 우리의 취향은 아니었다. 대신 소시지가 죽여준다는 건 장점. 이태원이라 그런지 파이리퍼블릭 보다 외국인 손님이 월등히 많았다는 게 특징. 비슷한 요리를 하는 곳이니 둘 다 들러 비교해 보는 것도 나쁘지 않을 것 같다. 홍대 | 파이리퍼블릭 녹사평역 녹사평역 앞 신호등 노을이 정말 예뻤던 날이라 반..

사진 2022.09.21

[~2022.06.30] Today at Apple, 일상 (Ricoh GR 3x, iPhone 13 mini)

서론 RICOH GR 3x / 포지티브 필름 iPhone 13 mini 대부분 보정 없음(별도 표시) 더운데 참 많이도 다녔다. 본론 6월 4일 용산 | 아그라 셋 중에 가장 빨리 취직이 된 Whale이 산 저녁. 원랜 철없는 형들이 사줘도 몇번은 더 사줬어야 할 텐데... 나중에 배로 돌려 줄게 :) 아그라는 몇년 전에 연애 할 때 이태원점에 갔었는데, 당시에도 꽤 좋은 인상으로 기억되고 있어서 주변에 추천해 주곤 했었다. 예전 기억의 조금 뻣뻣한 탄두리 치킨이 아닌 적당히 촉촉한 탄두리 치킨이 예상 밖. 플레이팅도 조금 더 화려해 졌다. 불 같은 건 없었는데 말이지... 6월 7일 쿠폰으로 저렴하게 산 부엉이&올빼미 장식. 작고 소중한데 생각보다 디테일해서 귀엽다. 동생집에 우리집에 이모집에 뿔뿔이 ..

사진 2022.09.08

[~2022.05.31] 에딕티이즈, 일상 (Ricoh GR 3x, iPhone 13 mini)

서론 RICOH GR 3x / 포지티브 필름 iPhone 13 mini 대부분 보정 없음(못함) 본론 5월 1일 집에 사라졌던 화분들이 하나씩 늘고 있다. 막 싹을 내리기 시작한 단풍나무들과 관리하다 떨어진 우주목 잎꽂이 당첨. 우주목은 저번 달에 떨어졌으니 뿌리가 나올 모양이길래 흙에 꽂아 줬다. 5월 6일 할머니와 함께 산책을 나갔다가 본 꽃. 해도 좋고, 작고 소중하더라. 5월 7일 ADDIC-TIES(에딕티이즈) 어번(Urban)느낌의 카페. 드립 커피는 커피에 대한 깊은 지식이 없어도 충분히 즐길 수 있도록, 아로마에 대한 충분한 설명이 메뉴판부터 돼있고, 서빙될 때 프린팅 된 종이로도 제공된다. 모임이 항상 점심 즈음 시작하기 때문에 어쩌다 보니 빵 나오는 시간과 맞아 떨어졌는데 이 때 주문한..

사진 2022.08.29

폭풍같은 택배, 아이폰 13미니 핑크, 스타라이트 첫인상 그리고 가죽케이스 까지

서론 한국의 발매가 미국보다 늦어서 좋은(?)점은 기기의 실물을 외신과 리뷰를 통해 먼저 접하고, 조금 더 현명한 선택을 하게 한다는 점이다. 문제는 이번 아이폰 13 라인의 색상 라인이 재정비되었고, 기존의 블랙과 화이트를 대체하는 색상이 투입됐다. 그러면서 혼란이 가중됐고 심지어 공식 홈페이지, 리뷰, 애플스토어 현장 사진 등 모든 정보의 색들이 일치하지 않는 수라장이 만들어졌다. 또한 애플은 출시일까지 실제품을 전시하지 않아 직접 볼 수도 없다. 덕분에 남자의 자존심 핑크와 처음부터 마음에 들었던 스타라이트 사이에서 끝내 결정하지 못했고, 결국 예약판매 개시일에는 두 색상의 아이폰을 모두 노려야 하는 불상사가 생겨버렸다. 두 개의 아이폰을 나란히 두고 비교해 보고, 사진에 잘 표현되지 않은 특징과 ..

리뷰/IT 2021.10.09